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소식정보는 심사후 등록가능합니다. 등록을 원하시면 로그인 후 다음의 링크를 클릭해 주세요.
(소식 등록이 활발한 회원은 심사없이 등록가능한 소식 등록 그룹으로 자동 승격됩니다.)

소식정보등록 바로가기 ▷

- 농촌진흥청, 16일 중국 농업부와 비래해충 예찰 협력사업 협약 -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은 16일 중국 북경 현지에서 중국 농업부 전국농업기술추광복무중심1)과 ‘제4차 한-중 비래해충2) 예찰 협력사업’에 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다.
한-중 비래해충 예찰 협력사업(이하 협력사업)은 벼멸구, 흰등멸구, 벼줄무늬잎마름병 등 주요 벼 병해충의 발생정보 교류를 통해 효율적인 병해충 관리체계 구축을 목적으로 한다.
협력사업의 주관기관은 농촌진흥청 농촌지원국, 중국 농업부 전국농업기술추광복무중심이다.
이번 협력사업의 주요 내용은 ▲이동성 병해충 주요 발생지역에 사전관찰 포장(예찰포) 설치·발생상황 조사·결과분석 ▲ 벼 병해충 발생정보 및 방제기술 정보교환 등 ▲ 양국간 병해충 전문가 상호파견 등 이다.
벼 병해충 예찰포 설치 등= 이동성 병해충 사전관찰 포장을 중국 내 강소, 광동, 강서 지역 등 10개소에 설치해 주요 벼 병해충 발생상황을 조사하고 결과분석을 통해 방제대책을 수립한다.
벼 병해충 발생정보 및 방제기술 교환 등= 벼 병해충 발생정보·방제기술 정보교환·전문가 워크숍 등을 통해 이동성 병해충 대응 협력을 강화한다.
벼 병해충 전문가 파견 등= 제4차 협력사업에서는 우리나라와 중국의 병해충 전문가를 각각 파견해 비래해충의 발생상황과 중장기 발생전망에 대해 교류한다.
'한-중 비래해충 예찰 협력사업'은 2001년부터 추진되었으며, 그간 주요성과는 ▲병해충 발생예측을 통한 조기 대응체계 구축  ▲불필요한 방제 감소 ▲한중 양국 협력관계 증진 등이다.
병해충 발생예측을 통한 조기대응= 중국의 5~6월 중 병해충 발생 양상을 토대로 우리나라의 7~8월 병해충 발생을 예측할 수 있게 되어 조기 대응이 가능해졌다.
불필요한 방제 감소= 이동성 병해충의 발생 예측으로 적기 방제가 가능해지면서 불필요한 방제를 줄일 수 있게 됐다. 이를 통해 쌀 생산비 절감 효과와 농약잔류 예방, 환경보전에 기여하는 부가적인 효과까지 얻을 수 있게 됐다.
* 벼농사용 살충제 사용량 감소 (`98) 4327톤 → (`08) 2,370
한중 양국 간 협력관계 증진= 병해충 전문가 교환방문과 정보교류로 두 나라간 협력관계가 증진됐다. 또한 무인 예찰장비 등 신기술 개발 및 보급이 확산되는 계기를 마련했다.
* 현지예찰, 평가 등 교류실적 : 한국(34회 213명), 중국(24회 121명)
농촌진흥청 김상남 농촌지원국장은 “국내 유입되는 비래해충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한·중 예찰 협력사업 확대와 인공지능(AI), 정보통신기술(ICT) 등을 활용한 과학적 예찰·예측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
1) 전국농업기술추광복무중심: 전국 농작물 재배, 토양개량, 과학적 시비, 농약안전사용 등 중요 농업기술 및 우수품종의 도입, 실험, 확대 등 업무를 진행하는 중국 농업부 내 기관
2) 비래해충(이동성 병해충): 중국 등 해외에서 국내로 기류를 타고 날아오는 해충. 대표적인 비래해충으로는 벼멸구, 흰등멸구, 애멸구, 혹명나방, 멸강나방 등이 있음. 비래해충은 아시아 전역으로 이동하며 벼농사에 큰 피해를 줌
[문의] 농촌진흥청 재해대응과 노형일 063-238-1045, 재해대응과 홍성준 063-238-1049

출처 : http://news.naver.com/main/read.nhn?oid=298&aid=0000245257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31621 [한국사의 안뜰] "왜적·오랑캐 막을 힘 기르자"… 호국 염원담은 무예서 가야하정보 2018.04.17
31620 국내 車부품업계 공급생태계 무너진다 가야하정보 2018.04.17
31619 MB 소유 논란 다스, 중국법인 매각 추진 가야하정보 2018.04.17
31618 中, 특정 '약주(藥酒)'를 독약이라 한 의사 체포 논란 가야하정보 2018.04.17
31617 [이덕일의 새롭게 보는 역사] 북한 학계, 15년 논쟁 끝은 ‘낙랑군=요동설’… 그 중심엔 리지린 가야하정보 2018.04.17
31616 “시진핑 6월 방북 가능성” 日언론, 북·중 조율 보도 가야하정보 2018.04.17
31615 왕이 만난 아베 “北비핵화 연대를” 가야하정보 2018.04.17
31614 日언론 "시진핑 6월 방북, 김정은과 정상회담" 가야하정보 2018.04.17
31613 北, 핵 보유국 대신 '전략국가' 들고나왔다 가야하정보 2018.04.17
31612 시진핑 방북설...한반도에 영향력 확대할 듯 가야하정보 2018.04.17
31611 [차이나 인사이트] 시진핑의 중국은 당을 위대하게 만든 혼종성 배워야 가야하정보 2018.04.17
31610 '베이징영화제 참석' 고두심, 관객과의 대화…韓영화 '흥행가도' 가야하정보 2018.04.17
31609 [개혁개방40년]박오포럼에서 중국의 개혁개방 본다 가야하정보 2018.04.17
31608 [창업인물]지복래, 그 미지의 세계로 가보다 가야하정보 2018.04.17
31607 [백성이야기]백산시의 사과배왕 김룡일의 치부경 가야하정보 2018.04.17
31606 '아산플래넘2018' 24~25일 개최…'비자유주의 국제질서' 논의 가야하정보 2018.04.16
» 한-중, 비래해충 예측부터 방제까지 협력체계 구축 가야하정보 2018.04.16
31604 “시진핑, 6월에 평양 방문해 北中 정상회담” 요미우리 보도 가야하정보 2018.04.16
31603 ‘제2 고난의 행군?’…정상회담 앞둔 北 ‘뒤숭숭’ 가야하정보 2018.04.16
31602 8년만에 中·日 경제대화…美철강관세 등 통상현안 논의 가야하정보 2018.04.16
Board Pagination Prev 1 ... 42 43 44 45 46 47 48 49 50 51 ... 1628 Next
/ 16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