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소식정보는 심사후 등록가능합니다. 등록을 원하시면 로그인 후 다음의 링크를 클릭해 주세요.
(소식 등록이 활발한 회원은 심사없이 등록가능한 소식 등록 그룹으로 자동 승격됩니다.)

소식정보등록 바로가기 ▷

[동아일보]
7월 이후 코스피 1.06% 하락
G2 무역전쟁 본격화하자 직격탄… 中과 연관성 높은 한국경제도 불안
실적 부진까지 겹쳐 반등 쉽지 않아… 美-獨-日 등 선진국 증시 파란불
印-브라질 등 신흥국도 상승추세

올해 하반기(7∼12월) 들어 글로벌 주식시장이 미국을 중심으로 강한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지만 한국은 이 흐름에서 소외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오히려 한국 증시는 미중 무역전쟁의 직격탄을 맞은 중국 증시를 따라 역주행하고 있다. 국내 기업 실적도 기대에 미치지 못하고 있어 당분간 반등의 기회를 찾기 어려울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9일 한국은행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7월부터 이달 8일까지 코스피는 1.06% 하락했다. 같은 기간 3.63% 떨어진 중국(상하이종합지수 기준)에 이어 세계 주요국 주식시장 가운데 가장 큰 폭의 하락세를 보였다.

반면 선진국 주식시장은 미국을 필두로 강세를 보이고 있다. 높은 경제 성장률과 기술주 중심의 좋은 실적에 힘입어 미국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7월 이후 5.41%의 상승세를 보였다. 프랑스(3.35%), 독일(2.66%), 영국(1.83%), 일본(1.52%) 등도 일제히 올랐다. 선진국의 통화 긴축 여파에 따라 자본 유출 우려가 컸던 신흥국 증시도 하반기 들어 휘파람을 부르고 있다. 인도 센섹스지수는 7월 들어 10.70% 급등하며 연일 사상 최고치를 갈아 치우고 있다. 브라질(8.78%), 인도네시아(5.10%), 멕시코(4.68%)도 크게 오르는 등 러시아(―0.13%)를 제외한 대부분의 신흥국 증시가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이런 글로벌 증시 흐름과 달리 한국 증시가 맥을 못 추는 것은 7월 들어 본격화된 미중 무역전쟁의 영향이 가장 크다. 중국 증시가 무역전쟁 장기화와 경기 둔화에 대한 우려로 흔들리면서 중국과 상관관계가 높은 경제구조를 가진 한국 경제에 대한 불안감도 덩달아 커진 것이다. 특히 미국과 유럽연합(EU) 간의 무역전쟁이 잠잠해지면서 무역전쟁에 따른 불확실성이 유독 중국과 한국에 집중되고 있다.

김민규 한은 국제총괄팀 과장은 “선진국 주가는 지난달 26일 미국-EU 간 무역 관련 합의, 미국의 2분기(4∼6월) 기업실적 개선 등으로 상승했다”며 “신흥국에서도 인도는 내수를 기반으로 한 성장률 호조, 브라질은 미중 무역전쟁에 따른 반사이익으로 급등했다”고 분석했다.

국내 기업들은 미중 무역전쟁의 우려를 상쇄할 만한 실적 기대감도 찾아보기 어렵다. SK증권이 글로벌 국가들의 이익 추정치(12개월 선행 주당순이익)를 비교한 결과 미국의 이익 기대감이 가장 높고 일본, 영국 등 선진국들은 양호한 반면 한국의 이익 기대감은 가장 낮은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하인환 SK증권 연구원은 “결국 주가의 방향을 결정하는 것은 이익”이라며 “7월부터 환율이 가파르게 상승하고 있어 정보기술(IT), 자동차 등 수출기업의 3분기 실적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되지만 아직 글로벌 시장에선 이런 효과가 반영되지 않고 있다”고 분석했다.
김재영 기자 redfoot@donga.com

▶ 동아일보 단독 / 동아일보 공식 페이스북
▶ 핫한 경제 이슈와 재테크 방법 총집결(클릭!)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http://news.naver.com/main/read.nhn?oid=020&aid=0003163086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 글로벌 증시 뛰는데… 한국은 뒷걸음질 가야하정보 2018.08.10
75 中 실물경제에 드리운 불길한 그림자, 무역전쟁 후폭풍 본격 시작되나 가야하정보 2018.08.10
74 [언중언]`헐거운 법망'의 지혜 가야하정보 2018.08.10
73 독립운동가 후손들 "남북 정상, 민족 새 기점 만들어" 가야하정보 2018.08.15
72 국내 최정상급 국제갤러리, 부산에 '제1호 분점' 가야하정보 2018.08.15
71 2018년 상하이에서 감상해 본 1930년대 동아시아 가야하정보 2018.08.15
70 정읍시, 백정기 의사 기념관서 제73주년 광복절 기념식 가야하정보 2018.08.15
69 건국절 군불 때는 한국당, 독립운동가의 일침 안 들리나 가야하정보 2018.08.15
68 안창호가 '죄스럽다'던 그녀, 흔적을 찾아볼 수 없었다 가야하정보 2018.08.15
67 대만총통의 커피 한잔에 발끈한 중국…中불매에 시총 1천억 증발 가야하정보 2018.08.17
66 대만총통의 커피 한잔에 발끈한 중국···대만커피업체 시총 1,000억 증발 가야하정보 2018.08.17
65 삼성 ‘갤럭시노트9’ 中서도 통할까 가야하정보 2018.08.17
64 '부네치아' 갈래? 부산 시내버스 타고 세계일주 가야하정보 2018.08.17
63 클래스팅, 대만 출판사 난이 퍼블리싱과 업무 협약 체결 가야하정보 2018.08.17
62 73년전 오늘 광복군이 돌아왔다…짧지만 굵은귀환 여의도서 재현 가야하정보 2018.08.18
61 [쉿! 우리동네] 비행장 5곳 있던 제주도…"'가미카제'도 날았다" 가야하정보 2018.08.18
60 [여기는 중국] 고객 음식 ‘몰래 먹는’ 배달앱 직원 포착 가야하정보 2018.08.18
59 판빙빙 이어 황샤오밍까지…중국 연예계 잇단 논란에 '뒤숭숭' 가야하정보 2018.08.18
58 [서경펀드닥터]'터키 금융시장 불안 등.. 국내 금융시장 약세 가야하정보 2018.08.18
57 [N_이모저모] 잉가, 마마무 콘서트 공식 스폰 外 가야하정보 2018.08.18
Board Pagination Prev 1 ... 1224 1225 1226 1227 1228 1229 1230 1231 1232 1233 Next
/ 1233